logo

031-388-3011

주메뉴

진료시간 안내
  • 월, 화, 수, 금오전 9시30분 ~ 오후 7시 (수요일 오후 6시)
  • 토, 공휴일오전 9시30분 ~ 오후 2시(점심시간 없음)
  • 점심시간/휴진오후 1시 ~ 오후 2시 / 매주 목요일, 일요일 휴진

      현재메뉴

      범계경희한의원은 보다 근본적인 치료, 보다 건강해지는 치료를 추구합니다.

      내몸의 주인되기 32 - 마음 6(그냥...내버려두자)

      작성자 : 관리자 E-mail : ossanai2@naver.com 작성일자 : 2024-04-08 17:51:42


      이런 저런 사회적 현상들, 사람과의 관계들, 천지자연의 변화...그속에 일어나는 감정 생각..
      다양한 모양의 마음들이 춤을 춥니다.


      이런 마음이어야 되~..하면서 애를 씁니다.
      애를 쓰다가 안되면 자책, 비관을 하게 되고,
      이는 다시 외부에 대한 공격으로 변질되기도 합니다.

      내 마음이 편해야 되는데,  외부환경은 내 맘대로 안되니 포기 하고..
      내 안의 흐들림을 잡기 위한 다양한 방법들을 활용하게 되죠.

      운동 명상 기도 독서 음악듣기 잠자기 등등...
      이런 걸 통해서 편한 마음을 만드는 것이 우리의 현실에는 많은 도움이 됩니다.

      남탓하는 걸 포기 못하는 분들도 위의 방법을 잘 활용하면 경직됬던 마음이 말랑말랑해집니다.

      그런데..그렇게 마음이 편해져도..2% 부족한 경우가 있습니다.

      마음이 편해져야 하는데, 남탓하기를 포기해야 하는데, 하면서 의도적으로 애를 쓰게 되면..
      그것으로 인해 생각이 많아지고 내부 갈등이 지속됩니다.


      그래서
      그냥 내버려두자 입니다.  영어로 let it be

      사실, 궁극적으로 마음의 평화는 의도가 없을 때 온다고 합니다. '포기'와는 다르다고 합니다.

      저도 어렴풋 알것 같은데, 명확히 설명은 못하겠습니다.^^

      더 궁금한 분들은 알아서 더 공부해보시죠..ㅎ

      아무튼...
      첫번째
      남탓 안하기는...마음공부하면서 이치를 알고, 수행을 하면 그래도 쉽게 도달을 수 있습니다.

      두번째 남탓 안하기가 안되는 분들은 그냥
      '내가 그렇구나' 인정하면서 바라만 봅니다.

      세번째 남탓 안하기가 된 이후에는 내 마음을 다스려야 하는데, 운동 독서 기도 명상 잠자기 음악듣기 등 다양한 방법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모든 것에 가장 근본바탕에는
      '애를 쓰지 말자' '그냥 내버려두자' 그래서 '본래 내 마음은 편안한 거구나'를 아는 것입니다.(아 이 대목을 쓰면서 손이 부끄럽네요..ㅎㅎ)

      검색 폼
      전체: 59건
      게시판 글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첨부 조회수
      59 두둥~두둥~ 두통 5(생리통, 생리증후군)  관리자 2024-07-21 이미지파일 7
      58 두둥~두둥~ 두통 4(소화기 문제)  관리자 2024-07-17 이미지파일 57
      57 두둥~두둥~ 두통 3(목의 뼈와 근육들...)  관리자 2024-07-14 이미지파일 114
      56 두둥~두둥~ 두통 2(코와 눈과 귀)  관리자 2024-07-10 이미지파일 136
      55 두둥~두둥~ 두통 1(머리 자체의 원인)  관리자 2024-07-04 이미지파일 202
      54 의료봉사 후기 2- 인도네시아 선교사대회/JIU /안산다문화센터  관리자 2024-07-01 첨부파일없음 107
      53 의료봉사 후기 1 ( 613대법회)  관리자 2024-06-28 이미지파일 118
      52 간과 한약 (한약 먹고 사람이 죽을 수도 있다구요?)  관리자 2024-05-29 이미지파일 316
      51 피부병(알레르기, 두드러기, 습진, 건선, 자반증, 화농성 질환 등)  관리자 2024-05-15 이미지파일 325
      50 내 몸의 주인되기 33 - 글을 마치며(최종 마무리)  관리자 2024-05-05 이미지파일 244